콘텐츠바로가기

런던 테러로 한국인 5명 부상…1명 중상

입력 2017-03-23 08:09:55 | 수정 2017-03-23 08:09:55
글자축소 글자확대
런던 테러. YTN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런던 테러. YTN 캡처


22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의사당 인근에서 발생한 테러로 한국인 5명이 부상을 당했다.

외교부는 "런던 시내 의회 인근 웨스트민스터 다리에서 차량으로 보행자를 공격하는 테러가 발생했다"며 "우리 국민 5명이 공격을 피하려던 인파에 떠밀려 부상을 당했다"고 밝혔다.

이 가운데 60대 후반 여성 1명은 넘어지면서 머리에 부상을 당해 인근 병원에서 수술을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외교부 관계자는 "테러범은 웨스트민스터 다리 인근에서 차량을 이용해 테러를 감행한 데 이어 의회 정문 철책에 충돌한 뒤 철책 안쪽으로 진입하는 과정에서 무장경찰에 의해 사살됐다"고 말했다.

외교부와 주영국대사관은 사건 발생 직후 비상근무 체제에 돌입해 한국인 피해 여부 등 정확한 피해 상황을 파악하는 한편, 23일 오전 영국을 방문 중인 우리 국민 신변안전을 위해 '런던 테러의심사건 발생, 신변유의' 로밍문자 메시지를 발송 조치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런던 경시청은 이번 영국 의사당 인근에서 발생한 경찰 피습과 차량 테러로 범인과 경찰관 1명을 포함한 4명이 사망하고 최소 20명이 부상을 입었다고 발표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