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추리의 여왕' 측 "권상우, 강렬한 인생캐릭터 탄생 예고"

입력 2017-03-23 09:05:41 | 수정 2017-03-23 09:05:41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권상우의 거칠고 고독한 눈빛이 담긴 스틸컷이 공개됐다.

오는 4월 5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추리의 여왕’(극본 이성민, 연출 김진우, 유영은, 제작 에이스토리)에서 권상우는 조각 같은 외모와 달리 야수의 피가 흐르는 마약반의 에이스 형사 ‘하완승’으로 분한다.

23일 공개된 사진 속 권상우는 날카롭고 예리한 눈빛을 빛내며 강한 카리스마를 발산하고 있다. 상처난 얼굴에 마초적인 분위기가 더해져 권상우가 보여줄 '하완승'의 강하고 저돌적인 성격, 법보다 주먹이 앞서는 인물을 매력적으로 보여주고 있다.


특히 상대를 제압하는 차가운 카리스마, 여러 사람들 속에 둘러싸여 있으면서도 조금도 기죽지 않는 당당함, 날카롭고 예리한 눈빛, 모성본능을 자극하는 고독함까지 담겨 있는 듯하다.

권상우는 한 컷 한 컷 최선을 다하는 성실함에 다소 위험할 수 있는 액션신에서도 몸을 사리지 않는 열정과 패기 등을 보이며 파이팅 넘치는 모습으로 촬영장 분위기를 이끌고 있다는 후문이다.

제작사 에이스토리 측은 “권상우는 ‘하완승’이란 캐릭터를 대본 속 인물보다 더욱 입체적인 캐릭터로 살려내고 있다”며 “오랜만에 강렬한 캐릭터로 돌아온 권상우가 또 하나의 인생캐릭터를 탄생시킬 것”이라고 강한 기대감을 내비쳤다.

한편 ‘추리의 여왕’은 생활밀착형 추리퀸 설옥(최강희 분)과 하드보일드 베테랑 형사 완승(권상우 분)이 환상의 공조 파트너로 거듭나 범죄로 상처입은 이들의 마음까지 풀어내는 휴먼 추리드라마다. ‘김과장’ 후속으로 오는 4월 5일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