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아이돌 '남녀공학' 출신 배우 차주혁, 대마 흡연 혐의로 기소

입력 2017-03-24 10:20:55 | 수정 2017-03-24 10:20:55
글자축소 글자확대
아이돌 출신 배우 차주혁(26·본명 박주혁)이 24일 대마 흡연 혐의로 검찰에 불구속 기소됐다.

대마 흡연 혐의로 불고속 기소된 배우 차주혁. / 사진=한경 DB기사 이미지 보기

대마 흡연 혐의로 불고속 기소된 배우 차주혁. / 사진=한경 DB

검찰에 따르면 차주혁은 지난해 3월 강모씨(29)로부터 담배 종이로 말아놓은 대마를 3개비 넘게 공짜로 받은 후 서초동 아파트 지하주차장에 세워둔 자신의 승용차 안에서 흡연한 혐의를 받고 있다.

차주혁은 지난해 8월 향정신성의약품인 케타민을 가방에 숨겨 캐나다에 들어가려다 현지 공항에서 적발돼 입국을 거부당하기도 했다.

차주혁은 2010년 데뷔한 혼성 아이돌그룹 '남녀공학'에서 '열혈강호'란 이름으로 활동했다. 하지만 과거 논란이 불거지면서 팀을 탈퇴했고, 차주혁으로 이름을 바꾸고 연기자로 전향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