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해인, 공황장애로 소속사 퇴사…"현재 치료 중"

입력 2017-03-26 10:31:44 | 수정 2017-03-26 10:31:44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해인 / 사진=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이해인 / 사진=변성현 기자


그룹 아이비아이 멤버 이해인이 공황장애로 소속사를 퇴사했다.

이해인은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황장애로 인해 데뷔팀에서 빠지고 소속사에서 나온 뒤, 현재 치료중이라고 밝혔다.

이해인은 "이전 소속사 SS 시절 여러 문제들로 인해 공황장애 진단을 받았다. 현 소속사 HYWY 회사에 들어가 팀 데뷔 준비에 들어가야 했으나, 병원에서는 휴식을 권했고, 스스로에 대한 확신이 없어서 데뷔팀에서 빠지고 싶다는 의사를 회사에 전달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해인은 "현 소속사는 내 상태를 염려해 여러 면에서 도움을 줬고, 조건 없이 내 요구사항을 들어뒀다. 많은 분들이 오해하시는, 서로 틀어진 일은 없었다고 말하고 싶다. 연습생 신분이었기에 퇴사 이유에 대해 공식적으로 입장을 발표하지 않으려 했으나 오해가 계속 생기는 것 같아 뒤늦게 바로잡는다"고 강조하며 더 이상의 오해나 억측이 없길 당부했다.

현재 이해인은 6개월의 치료기간과 휴식기간을 거치며 호전된 상태라고. 이해인은 "올해가 가기 전 빠른 시일 내에 좋은 소식으로 찾아뵐 예정이니 조금만 더 기다려달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해인은 Mnet '프로듀스101'에 참가한 연습생으로, 최종 멤버 11인에는 들지 못했지만 많은 사랑을 받았던 인물이다. 지난해 그룹 I.B.I(아이비아이) 활동을 마쳤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