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유승민, 바른정당 경선 정책투표 남경필에 '4전 전승'

입력 2017-03-26 13:37:35 | 수정 2017-03-26 13:49:59
글자축소 글자확대
바른정당 대선주자 유승민 의원(왼쪽)과 남경필 경기지사. / 사진=한경 DB기사 이미지 보기

바른정당 대선주자 유승민 의원(왼쪽)과 남경필 경기지사. / 사진=한경 DB


양자대결인 바른정당 대선 경선에서 유승민 의원이 4차례 정책토론회 평가투표 결과 전승을 거두며 승기를 잡았다.

유 의원은 수도권 국민정책평가단 1980명 대상으로 실시해 1355명이 참여한 토론회 평가 투표에서 777명의 지지를 확보해 남 지사(578명)를 제쳤다. 의원은 앞서 열린 호남·영남·충청의 권역별 정책토론회 평가에서도 남 지사를 앞선 바 있다.

지금까지의 투표 결과를 합산하면 유 의원은 전체 참여자 2689명의 59.8%에 달하는 1607명을 확보, 1082명에 그친 남 지사(40.2%)를 약 20%포인트 차이로 앞서나갔다. 호남권과 영남권에 비해 충청권과 수도권에서 유 의원과 남 지사의 격차가 좁혀졌지만 역전은 하지 못했다.

유 의원 측은 경선을 넘어 본선을 내다보는 모습인 반면 남 지사 측은 추격세를 언급하며 역전극 의지를 불태웠다.

바른정당은 현재 진행 중인 국민정책평가단 투표 40%에 당원선거인단 투표 30%, 일반국민여론조사 30%를 반영해 후보를 최종 선출한다. 25~26일 일반국민여론조사, 26~27일 당원선거인단 투표를 진행한 뒤 28일 후보자 지명대회에서 대선 후보를 확정하는 일정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