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비디오스타' 양준혁 "김연아, 중학교 시절 모습이…"

입력 2017-03-27 13:40:49 | 수정 2017-03-27 13:40:49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야구의 신 양준혁, 이종범 해설위원이 넘치는 예능감으로 예능 접수에 나선다.

최근 녹화를 진행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예능 구원투수! 야구 슈퍼스타’ 특집으로 꾸며지는 가운데 전설적인 야구선수, 양준혁 해설위원, 이종범 해설위원 그리고 NO.1 치어리더 박기량, 연예인 야구단 소속 스타 조동혁, 타쿠야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양준혁 해설위원은 가장 기억에 남는 시구자로 피겨 여제 김연아를 꼽아 이목을 집중시켰다.

양준혁 해설위원은 당시 중학교 2학년이었던 피겨 꿈나무 김연아의 첫 야구 경리 시구를 하는 모습이 기억에 남는다고 언급했다.

이어 김연아가 피겨 여왕이 된 후 또 다시 시구를 위해 야구장을 찾은 김연아를 보고 뿌듯했던 심경을 공개했다.

또한 이날 녹화에서는 실력만큼 뛰어난 외모로 사랑을 받고 있는 야구선수들에 대한 토크를 나눴다.

특히 양준혁 해설위원은 이종범의 아들, 넥센의 이정후 선수에 대해 “아버지 이종범보다 훨씬 잘생겼다”며 잘생긴 야구선수로 꼽았다.

이종범은 “1위는 KT의 이대형 선수다. 우리 아들이 아직 숙성이 덜 됐다. 그래도 외모 5인방 중에는 외모로 3위권 안에는 들어가지 않을까”라고 답해 아들바보의 면모를 보였다.

양준혁, 이종범, 조동혁, 박기량, 타쿠야과 함께 하는 '비디오스타' X MBC스포츠플러스 콜라보레이션 야구 특집은 오는 28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