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안철수 "박근혜 전 대통령 구속영장 청구는 스스로 자초한 일"

입력 2017-03-27 14:26:06 | 수정 2017-03-27 14:26:06
글자축소 글자확대
안철수 의원실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안철수 의원실 제공



안철수 전 국민의당 공동대표는 27일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구속영장이 청구된 것과 관련, "박근혜 전 대통령이 자초한 일"이라고 밝혔다.

안철수 전 대표는 이날 SNS를 통해 "박근혜 전 대통령이 혐의를 부인하고 진실을 숨기려 한다면 검찰과 법원은 국민이 진실을 알 수 있도록 할 의무가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안 전 대표는 "국민이 원하는 것은 진실과 사과"라면서 "유감스럽게도 그동안 둘 다 이루어지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이어 "검찰은 오직 국민과 법만 보고 수사해야 한다"면서 "박근혜 전 대통령이 혐의를 부인하고 진실을 숨기려 한다면 검찰과 법원은 국민이 진실을 알 수 있도록 할 의무가 있다"고 밝혔다.

앞서 이날 검찰은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해 뇌물수수, 제3자 뇌물수수, 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 등의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한편,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는 대통령 후보를 뽑기위한 전국 순회경선에서 '호남 2연전'을 석권하면서 사실상 대선 본선행을 예약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