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태희, 132억대 강남 건물 매입…알고보니 형부가…

입력 2017-04-17 10:38:11 | 수정 2017-04-17 11:13:31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김태희가 서울 강남에 위치한 132억원 상당의 건물을 매입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 이 같은 소식이 전해졌다.

이날 스타와 매니저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던 패널들은 김태희의 소속사에 대해 1인 기획사라고 언급했다.

이어 이 패널은 "가족이 경영에 참여한다"면서 "형부가 기획사 대표"라고 밝혔다.

또 "형부가 펀드 매니저 출신인데, 김태희의 광고 선정 기준에 대해 돈보다는 배우 활동을 위한 이미지에 중점을 둔다더라"라고 설명했다.

뿐만 아니라 최근 김태희가 강남에 매입한 132억원 짜리 건물도 형부가 관리한다고 밝혔다.

이에 김신영은 "100억대 빌딩을 산다면 관리는 누구에게 맡기겠느냐"는 질문을 받았고 그는 "저는 전문 관리인에게 맡기겠다. 가족이 하는 거 못 믿는다. 제일 못 믿는다"라고 해 폭소를 자아냈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기관투자가 '스튜어드십 코드' 도입해야 하나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