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불한당' 임시완이 운동에 매진한 이유 "술 마시려고…" 뜻밖의 고백

입력 2017-04-19 11:19:37 | 수정 2017-04-19 11:44:07
글자축소 글자확대
영화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
설경구, 임시완 주연
'불한당' 배우 임시완 / 사진=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불한당' 배우 임시완 / 사진=최혁 기자


배우 임시완이 거친 남자로 돌아왔다.

19일 서울 강남구 CGV압구정에서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변성현 감독)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설경구, 임시완, 김희원, 전혜진, 변성현 감독이 참석했다.

임시완은 "이렇게 액션이 많은 영화는 처음"이라면서 "액션스쿨도 다니며 준비도 많았다. 특히 수트를 입어야 해서 핏을 살리려고 준비를 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사실 술을 먹기 위해 운동을 많이 했다"라며 "감독님도 주당이라 촬영을 마치고 술자리가 잦았다. 저의 의지와는 상관없이 많이 거들었다"라고 전했다.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은 범죄조직의 1인자를 놀는 재호(설경구)와 세상 무서운 것이 없는 패기 넘치는 신참 현수(임시완)의 의리와 배신을 담은 범죄액션드라마다. 제 70회 칸 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 부문에 공식 초청됐다. 오는 5월 개봉 예정.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귀순병사 기생충 공개는 인격테러?…어떻게 생각하세요?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