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유승민 딸 유담, 단숨에 스타급으로…똑 닮은 부녀의 눈매

입력 2017-04-21 07:54:43 | 수정 2017-04-21 09:23:15
글자축소 글자확대
유승민 딸 유담

포토슬라이드


바른정당 유승민 후보 딸 유담 씨가 선거 유세에 나설 것으로 알려져 화제다.

유승민 딸 유담 씨는 지난 해 4.13 총선 당시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낸 바 있다. 당시 유 의원의 선거운동에 직접 나선 것. 이어 그는 오는 27일부터 또 다시 지원 유세에 나선다.
유승민 딸 유담 / 사진 = JTBC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유승민 딸 유담 / 사진 = JTBC 방송 캡처


특히 당시 처음 언론에 모습을 드러낸 유담 씨는 눈웃음과 얼굴형이 아버지를 빼닮은 아이돌급 미모를 자랑했다.

유담 씨는 올해 24살로 현재 동국대학교 법학과에 재학 중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