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분노의 질주', 200만 관객 돌파… 시리즈 최단 흥행 속도

입력 2017-04-21 21:27:00 | 수정 2017-04-21 21:27:00
글자축소 글자확대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기사 이미지 보기

‘분노의 질주8’ 포스터

영화 ‘분노의 질주: 더 익스트림’이 역대 시리즈 중 가장 빠른 속도로 200만 관객을 동원했다.

‘분노의 질주: 더 익스트림’은 사상 최악의 테러에 가담하게 된 도미닉(빈 디젤)과 그의 배신으로 팀 해체 위기에 놓인 멤버들의 피할 수 없는 대결을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 ‘분노의 질주: 더 익스트림’은 개봉 10일 차에 접어드는 21일 누적관객 2,000,251명을 기록하며 새로운 기록을 남겼다. 역대 시리즈 중 가장 높은 흥행 성적을 거둔 전작 ‘분노의 질주: 더 세븐’보다 2일 먼저 200만 관객을 동원한 것.

앞서 시리즈 최고의 흥행작을 뛰어넘는 오프닝 스코어와 100만 관객 돌파 기록으로 관심을 받았던 ‘분노의 질주: 더 익스트림’은 200만 관객 동원 역시 ‘분노의 질주: 더 세븐’보다 빠른 속도를 기록했다. 여기에 ‘파워레인져스: 더 비기닝’, ‘콜로설’, ‘파운더’ 등 다수의 금주 개봉작들을 제치고 압도적인 예매율을 기록하고 있어 주말 동안 어떤 흥행 성적을 거둘지 또한 귀추가 주목된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샐러리맨·자영업자 연금저축 이중과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학생들의 대학 경영 간섭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