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윤식당' 이서진, 중국인 단체 손님에 "우리 매출 1등" 만족

입력 2017-04-21 21:42:00 | 수정 2017-04-21 21:42:00
글자축소 글자확대
[텐아시아=조현주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당황하지 않고 주문을 받고서는 요리를 했다.

21일 방송된 tvN ‘윤식당’에 비가 와서 붐비게 된 윤식당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중국인 단체 손님들은 다양한 메뉴를 시켰다. 음료 역시 한 잔은 얼음을 빼거나, 설탕을 넣지 말라는 주문이 있었다. 이서진은 차근차근히 음료를 준비했다.

이서진은 “중국인 관광객들 대박이다. 우리 매출 일등이다”고 만족했다.

윤여정과 정유미 역시 많은 주문량에도 당황하지 않고 차근차근 음식을 준비했다. 중국인 관광객들은 “맛있다”고 극찬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