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양동근, 셋째 득남 "힘 준지 24분 만에…"

입력 2017-05-02 09:57:55 | 수정 2017-05-02 09:57:55
글자축소 글자확대
양동근 셋째 득남 /사진=한경DB, 박가람씨 인스타그램기사 이미지 보기

양동근 셋째 득남 /사진=한경DB, 박가람씨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양동근이 다둥이 아빠가 됐다.

양동근의 아내 박가람 씨는 지난달 28일 서울 강남에 있는 한 산부인과에서 셋째를 득남했다.

박가람 씨는 개인 인스타그램에 셋째 아들 실로의 사진을 여러 장 올려 소식을 전했다.

그는 예상일 보다 이른 진통에 셋째 아들인 만큼 여유를 가지고 병원에 갔다고 말하면서 “힘을 준 지 24분 만에 성령이를 만났다.”면서 “첫째, 둘째 때는 느끼지 못했던 여유 있는 웃음과 사랑이 마구 샘솟아 컨디션이 좋았다”고 설명하기도 했다.

양동근과 박가람 씨는 2013년 결혼, 슬하에 2남 1녀를 뒀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