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민호 측 "조기 퇴근 아냐…다른 기관 배치 받아 복무 中"

입력 2017-05-12 11:21:42 | 수정 2017-05-12 11:21:42
글자축소 글자확대
배우 이민호 / 사진=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이민호 / 사진=최혁 기자


배우 이민호가 강남구청이 아닌 다른 기관에서 복무한다.

이민호는 12일 오전 8시 45분께 병역 이행을 위해 서울 강남구 삼성동 강남구청에 사회복무요원(공익근무요원)으로 첫 출근했다.

그러나 이민호는 20여 분 만에 강남구청을 빠져나갔다. 그는 출근 당시 타고 온 차량에 다시 몸을 실었다.

통상 사회복무요원의 근무 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이와 관련 강남구청 측은 "현재로서는 드릴 말씀이 없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이민호 소속사 측 "이민호가 조기 퇴근을 한 것이 아닌 다른 기관으로 배치받아 이동해 복무 중"이라고 밝혔다.

앞서 이민호는 지난 2006년 교통사고를 당해 허벅지, 발목뼈가 부러지는 부상을 입었다. 이후 이민호는 2011년 SBS 드라마 '시티헌터' 촬영 중 차량 반파 사고를 당하면서 사회복무요원 판정을 받았다.

이민호는 근무지 근무를 시작한 뒤 지정된 날짜에 훈련소 4주 훈련을 받고 다시 근무지 근무로 복귀하는 선복무제도에 따라 강남구청으로 우선 출근했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기관투자가 '스튜어드십 코드' 도입해야 하나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