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도둑놈' 서현 "주연 부담감 커…아이돌 출신 배우 비판 당연"

입력 2017-05-12 15:54:51 | 수정 2017-05-12 15:55:33
글자축소 글자확대
그룹 소녀시대 서현, 배우 지현우 / 사진=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그룹 소녀시대 서현, 배우 지현우 / 사진=최혁 기자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 서현이 50부작 주말극 여주인공으로 나선 소감을 밝혔다.

12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 MBC 사옥에서 진행된 MBC 새 주말드라마 '도둑놈 도둑님'(극본 손영목, 차이영/연출 오경훈, 장준호) 제작발표회를 통해서다.

SBS 드라마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 등에서 연기를 펼쳤던 서현은 '도둑놈 도둑님'으로 주말극 첫 주연에 나선다.

이날 서현은 "부담감이 굉장히 크다. 부담감과 함께 엄청난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면서도 "부담감이 있어야 자신을 채찍질 하고, 더욱더 열심히 하게 돼 원동력이 된다"고 밝혔다.

드라마 '도둑놈,도둑님' 제작발표회 / 사진=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드라마 '도둑놈,도둑님' 제작발표회 / 사진=최혁 기자


또 자신의 캐스팅을 두고 비판이 나온 것에 대해 "그런 비판은 분명히 있을 수밖에 없다. 나도 배우로서 많은 작품을 하지 않았기에 당연히 우려가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내가 앞으로 배우로서의 모습을 시청자분들께 보여드려야 한다고 생각한다. 그래서 더욱 더 책임감을 많이 느끼고 있다"며 "열심히 하는 모습 보여드릴테니까 재밌게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도둑놈 도둑님'은 대한민국을 조종하는 기득권 세력에 치명타를 입히는 도둑들의 이야기를 유쾌하고 통쾌하게 다룬 드라마로 오는 13일 첫 방송된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사진 = 최혁 한경닷컴 기자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노인 기준 연령을 높이는 방안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