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승환 팀 패배로 휴식, 세인트루이스 7연승 무산

입력 2017-05-13 16:05:46 | 수정 2017-05-13 16:05:46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엠스플뉴스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엠스플뉴스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오승환이 팀의 패배로 휴식을 취했다.

세인트루이스는 13일(한국시간) 미국 미주리 주 세인트루이스 부시 스타디움에서 열린 시카고 컵스와의 홈 경기에서 2-3으로 패했다.


세인트루이스의 연승 행진도 '6'에서 멈췄다. 세인트루이스 타선은 컵스 선발 에디 버틀러의 공을 제대로 못 쳤다. 버틀러는 6이닝 동안 삼진 5개를 곁들이며 산발 2안타 무실점으로 역투했다.

컵스는 윌슨 콘트레라스의 연타석 솔로 아치, 토미 라 스텔라의 솔로포 등 홈런 3개로 3점을 뽑았다.

세인트루이스는 0-3이던 7회 랜덜 그리칙의 홈런으로 1점을 따라붙은 뒤 9회 한 점을 추가했지만, 전세를 뒤집기엔 이닝이 모자랐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최저임금 1만원으로 인상,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