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무한도전’ 소시지 소년과 다시 만난 유재석, 어린이날 선물 증정

입력 2017-05-13 21:14:46 | 수정 2017-05-13 21:14:46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무한도전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무한도전



‘무한도전’ 유재석이 소시지 소년을 다시 만났다.

13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소시지 소년 승우와 다시 만나는 유재석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승우 군은 지난 ‘무한도전’ 추격전에서 유재석은 물론 그의 그림자들에게 소시지를 전해주며 훈훈함을 자아낸 어린이다.

이날 욜로족 라이프를 체험해보는 특집이 방송된 가운데 법인카드를 순서대로 쓸수 있는 기회가 주어졌다. 유재석은 고마운 어린이인 승우 군에게 점심을 사주기로 계획했다.

만남에 앞서 유재석은 승우 군을 위한 장난감 선물을 준비했다. 승우군과 만난 유재석은 "소시지 잘 먹었다"며 반가워했다.

이어 승우 부모님과 함께 중국요리 집을 찾았고 무도 법인카드로 음식을 주문했다. 이날 장난감 선물을 받은 승우 군은 함박웃음을 지었고 유재석 역시 기쁨의 미소를 지어 훈훈함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