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일본 관방장관 "北미사일 30분간 800㎞ 비행한 듯"

입력 2017-05-14 09:33:42 | 수정 2017-05-14 09:33:42
글자축소 글자확대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14일 북한이 발사한 미사일이 약 30분간 800㎞ 가량을 비행해 일본의 배타적경제수역(EEZ) 밖 동해에 낙하한 것으로 파악됐다고 말했다.

교도통신은 다른 일본 정부 관계자를 인용, 이번 미사일이 일반적인 미사일 각도보다 높은 '로프티드 궤도'로 발사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또 "이번 미사일은 고도가 1000㎞를 넘는 것으로 보인다"며 "미국 본토에 도달할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개발로 연결될 것이란 우려가 있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