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시진핑·푸틴 베이징 회동 '北미사일, 한반도 문제 우려 표명'

입력 2017-05-14 17:05:31 | 수정 2017-05-14 17:05:31
글자축소 글자확대
중국과 러시아 정상이 베이징(北京)에서 회동해 북한의 탄도 미사일 도발에 우려를 표명했다.

14일 이타르타스 통신에 따르면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 주석은 이날 일대일로(一帶一路:육상·해상 실크로드) 국제협력 정상포럼 참석차 중국을 방문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만나 한반도 문제를 논의했다.

드미트리 페스코프 크렘린궁 대변인은 "양국 정상이 한반도 문제에 대해 상세히 논의했으며 상황 전개와 긴장 고조에 대해 우려를 표명했다"며 "양국 정상은 (북한 미사일의) 새로운 발사를 포함해 긴장 고조에 우려를 표명했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귀순병사 기생충 공개는 인격테러?…어떻게 생각하세요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