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컴백' 트와이스 "박진영과 곡 작업, 즐겁고 편안했다"

입력 2017-05-15 15:31:41 | 수정 2017-05-15 16:00:13
글자축소 글자확대
그룹 트와이스 / 사진=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그룹 트와이스 / 사진=최혁 기자


걸그룹 트와이스가 박진영과 함께 곡 작업을 한 소감을 밝혔다.

15일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삼성카드홀에서 열린 트와이스 미니 4집 '시그널(SIGNAL)' 프레스 쇼케이스를 통해서다.

이날 지효는 이번 곡의 포인트 안무에 대해 "하트를 많이 보내서 사랑스럽다. 신호를 보내는 것을 표현하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박진영 PD님과 곡 작업이 굉장히 재밌었다. 밥도 사주시고 즐겁게 해주셔서 편안하게 녹음에 임했다"고 밝혔다.

트와이스는 이날 오후 6시 새 앨범 '시그널(SIGNAL)'과 동명 타이틀곡 및 뮤직비디오를 동시 발표하고 팬들을 대상으로 쇼케이스를 개최한다. 오는 6월 17~18일에는 컴백을 기념해 서울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앙코르 콘서트 'SIGNAL ENCORE TWICELAND'를 열며 활동을 이어간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