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불법도박' 정진우, 34억대 판돈·허위자백…法 "실형 선고 불가피"

입력 2017-05-15 07:44:12 | 수정 2017-05-15 07:44:12
글자축소 글자확대
가수 정진우 불법도박 혐의, 징역 1년 선고 / 사진=방송화면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가수 정진우 불법도박 혐의, 징역 1년 선고 / 사진=방송화면 캡처


가수 정진우가 불법도박을 하고 범행을 은폐하기 위해 피의자를 바꿔치기 한 혐의로 징역을 선고 받았다.

지난 14일 서울남부지법 형사 14단독 허미숙 판사는 도박 혐의 등으로 기소된 정진우에 징역 1년을 선고했다.

또 도박 방조 등의 혐의로 기소된 공범 권모씨에게도 징역 6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판결문에 따르면 정진우는 지난 2011년 11월부터 지난해 6월까지 인터넷 도박 사이트를 이용해 34억8600만원 상당의 판돈을 걸고 불법 도박을 한 혐의로 기소됐다.

정진우는 2014년 8월 권씨에게 범인임을 자처해 수사에 응해달라고 부탁하고 허위자백을 하게 했다.

정진우는 조사 과정에서 "권씨가 허위자백한 것은 맞으나 적극적으로 수사기관을 기만해 착오에 빠지게 한 정도는 아니었다"며 "수사기관 역시 피의사실을 인정할 만한 객관적인 증거를 수집, 조사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이에 법원은 "정씨는 장기간 거액의 돈을 입금해 도박을 하고 홍보와 회원모집을 하는 역할을 했다. 도박행위가 적발되자 형사처벌을 피하기 위해 권씨에게 허위진술 하도록 했다. 실형 선고가 불가피하다"고 판시했다.

한편 정진우는 2004년 데뷔한 정진우는 엠투엠과 제이투엠 멤버로 활동했다. KBS 2TV '불후의 명곡'에 출연해 이름을 알린 바 있으며, KBS 2TV '남자의 자격' 합창단에서도 활약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노인 기준 연령을 높이는 방안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