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제주 1호 엔터테인먼트 출범 … SM엔터 출신 허남이 대표, 신인 발굴

입력 2017-05-15 07:38:34 | 수정 2017-05-15 07:38:34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문화관광 한류의 메카 제주특별자치도에 제주1호 엔터테인먼트가 출범한다.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한국콘텐츠진흥원에 등록된 업체로는 처음으로 제주도에 대중문화예술기획업 등록증을 1호로 받은 제주한라엔터테인먼트 설립자는 SM엔터에서 H.O.T, S.E.S, 신화, 보아 등 아이돌스타들과 함께 하며 가요통으로 불리던 허남이 대표다.


허 대표는 "4년 전 제주도에 내려와 생활하면서 제주에 끼 많고 연예인으로 성장 가능한 인재가 많이 있다는 걸 알게 됐다"면서 "“제주도에 있는 성장 가능성이 많은 친구들을 본격 트레이닝 해 성공적인 연예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향후 제주한라엔터테인먼트는 제주에서 공연문화기획, 한류트레이닝센터운영, 연예매니지먼트 등의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