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준희 "정말 창피하지만…" 다이어트 전후 몸매 공개

입력 2017-05-16 16:55:52 | 수정 2017-05-16 16:57:48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준희 인스타그램기사 이미지 보기

김준희 인스타그램


김준희가 자신의 다이어트 전후 몸매를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최근 김준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정말 창피하지만 공개해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시했다.

공개된 사진속 김준희는 검정색 민소매와 숏팬츠를 입은 모습이다. 특히 다이어트 전으로 보이는 왼쪽 사진과 비교될 오른쪽 사진은 탄탄해진 몸매를 과시하고 있다. 특히 허리라인과 복근 팔 근육을 비롯해 가슴라인도 눈에 띄게 달라진 모습이다.

김준희는 해당 게시물과 함께 다이어트와 관련된 글을 남겨 더욱 시선을 끈다.

김준희는 "몸은 타고 나야 한다고 말씀하시는 분들 꼭 보아주세요. 몸을 만들 수 있어요. 저 또한 살이 잘 붙고 지방이 많은 체질"이라며 "왼쪽 사진은 겨울 약 6개월 동안 관리 안 하고 방치한 결과의 몸이에요. 체중은 57kg, 평소보다 7~8kg 찐 상태"라고 밝혔다.

이어 "오른쪽은 7kg 감량 후 근육으로 2kg 증가시킨 상태라 체중은 왼쪽 사진과 5kg 밖에 차이 안 나는 52kg, 허리 사이즈는 26에서 24로 2인치 줄었어요"라고 밝혔다.

김준희 인스타그램기사 이미지 보기

김준희 인스타그램

김준희는 "운동을 시작하면 체중이 의미가 없어져요. 근육 무게가 지방보다 훨씬 무겁기 때문에 몸은 슬림해지고 체중은 늘게 돼요"라며 "식단, 운동 병행해서 약 3개월 만에 생긴 변화"라고 밝혔다.

이어서 "저는 뭐 대회를 나갈 건 아니니까 막 근육을 엄청 늘릴 생각은 아니구 적당히 예쁘고 탄탄하게 만들거라서 무염식이 아닌 저염식 단백질 위주의 식단을 하고 있어요. 대신 맛있게 먹고, 매일 아침 유산소 1시간, 저녁 근력 운동 1시간 후 유산소 1시간. 이렇게 하루 2번 나눠서 운동하고요. 무엇보다 일주일에 하루 정도는 쉬어줌으로써 근육이 생성될 수 있는 기간을 주어요"라고 다이어트 비법도 공개했다.

김준희는 "'나는 안돼, 타고난 몸이 안 이뻐' 하시면서 절망만 하지 마시고 만드세요! 몸은 본인의 노력으로 충분히 만들수 있어요!"라며 "관리 안 하면 그 누구도 예쁜 몸을 만들수 없어요(20대엔 가능할 수도! 다만 30이 넘으면 힘들어요!) 정말 너무 창피하지만 제 비교 사진을 굳이 올린 이유는 여러분도 할 수 있다고 믿게 해드리고 싶었어요! 타고난 몸은 20대까지만! 그리고 저처럼 살이 금방금방 붙는 체질도 운동과 식단으로 충분히 만들수 있답니다! 오늘부터 움직여 보아요! 여러분도 할수 있습니다!"라고 용기를 내도록 격려했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노인 기준 연령을 높이는 방안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