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 내정자 "한국 시장에 공정한 질서 재확립"

입력 2017-05-17 16:43:59 | 수정 2017-05-17 16:57:48
글자축소 글자확대
문재인 정부의 초대 공정거래위원장으로 내정된 김상조 한성대학교 교수가 "한국 시장에 공정한 질서를 재확립해 모든 경제주체들이 자신의 능력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기사 이미지 보기

김 내정자는 17일 청와대 춘추관에서 공정거래위원장 내정 직후 인사말을 통해 "한국을 지칭하는 별명 중에 하나가 '다이내믹 코리아'였다"며 "특히 외국인들이 뭐든지 다 가능한 무한한 잠재력을 가진, 잠재력을 실현해온 나라라는 의미에서 다이내믹 코리아라고 불렀다"고 설명했다.

그는 "하지만 얼마전부터 그 말을 들을 수 없게 됐다"며 "한국 경제의 활력이 매우 떨어진 것이다"라고 지적했다.

이어 "그 이유 중 하나가 바로 우리나라의 시장경제질서가 공정하기 못했기 때문일 것"이라며 "그래서 제가 공정거래위원장으로 임명된다면 우리나라 시장에 공정한 질서를 재확립해 모든 경제주체들이 자신의 능력을 최대한 발현해 활력을 되살리는데 능력을 발휘하도록 하겠다"고 주장했다.


이날 조현옥 인사수석은 "공정거래위원장에 김상조 한성대학교 교수를 내정한다"며 "(김 내정자는) 경제력 집중 완화 등 새정부의 국정 철학에 대한 깊이 있는 이해를 바탕으로 경제 방향을 이끌 적임자라는 판단"이라고 인선 배경을 설명했다.

김소현 한경닷컴 기자 ksh@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최저임금 1만원으로 인상,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