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세월호 3층 수습 유골, 미수습 여성 가능성 높아

입력 2017-05-19 15:15:30 | 수정 2017-05-19 15:15:30
글자축소 글자확대
세월호 3층에서 수습된 주요 부위 유골은 여성일 가능성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세월호 현장수습본부에 따르면 지난 16일 3층 중앙부 우현 에스컬레이터 자리에서 수습된 유골 일부에 대한 치아 감식 결과, 미수습자 여성일 가능성이 큰 것으로 조사됐다.

유해발굴 전문가 등은 초기 키 170cm 안팎의 남성으로 추정했지만 치아 감식을 한 결과 여성일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있다. 감식팀은 DNA 검사 등을 거쳐 정확한 신원을 확인할 방침이다.

한편 지난 14~17일까지 3층 에스컬레이터 자리에서 총 49점의 유골이 발견된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셀프주유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공공기관 '블라인드 채용' 도입,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