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재원 "H.O.T 활동하며 번 돈으로 할아버지 탈북 시켜"

입력 2017-05-26 16:29:56 | 수정 2017-05-26 16:42:11
글자축소 글자확대
채널A '이제 만나러 갑니다' 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채널A '이제 만나러 갑니다' 방송화면


이재원은 "H.O.T로 활동하며 번 돈으로 할아버지를 탈북시켰다"고 밝혔다.

그룹 H.O.T 출신 이재원은 오는 28일 방송되는 채널A '이제 만나러 갑니다' (이하 ‘이만갑’) 녹화 현장에서 해당 프로그램과의 남다른 인연을 전했다. .

그는 "H.O.T 활동 당시 북한에 있는 할아버지의 소식을 들은 아버지가 너무 비싼 브로커 비용에 고민하셨다"며 "당연히 할아버지를 모셔 와야 한다는 생각에 덜컥 큰 돈을 내놓았다"고 전했다.

이재원 할아버지는 두만강을 건너, 중국에서 가족과 재회한 후 한국으로 들어올 수 있었다.

이재원의 사연이 공개되자 탈북인들은 "정말 대단하다"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휴대폰 기본료 폐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