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효과적 데브옵스(DevOps) 환경 구현을 위한 릴리즈 및 배포 관리 솔루션 제비아랩스(XebiaLabs)

입력 2017-05-26 11:25:11 | 수정 2017-05-26 11:25:11
글자축소 글자확대
가트너(Gartner) 2016 매직 쿼드런트 어플리케이션 릴리즈 자동화 부문 '리더' 선정
XebiaLabs는 엔터프라이즈 규모에서 Continuous Integration(CI)과 Continuous Delivery(CD)를 통해 생산성 높은 DevOps 환경 구축을 가능하게 하는 릴리즈 및 배포 관리 솔루션이다. 국내 소프트웨어 솔루션 및 컨설팅 전문 기업인 모우소프트(대표 한상훈)는 올 해 상반기 XebiaLabs사와 솔루션 계약을 맺고 엔터프라이즈 기업이 프로세스의 복잡성에 얽매이지 않고 소프트웨어를 빠르게 릴리즈 및 배포 할 수 있도록 솔루션을 공급하고 있다.

개발과 운영 사이의 마찰을 없애고 효율적인 소프트웨어 개발 방법론인 데브옵스가 등장한 초창기에 설립된 XebiaLabs는 기업이 높은 안정성으로 소프트웨어 릴리즈 및 배포를 보다 빠르고 리스크 없이 수행할 수 있도록 가시성과 자동화, 그리고 제어 기능을 제공하고 있다. 또한 아틀라시안(Atlassian)의 JIRA, Bamboo 솔루션과 연동하여 활용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특히 amazon web services, puppet, docker, Jenkins 등과 통합하여 효율적인 DevOps 구현을 가능하게 한다.

사진제공=모우소프트㈜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제공=모우소프트㈜


글로벌 시장의 리더들은 빠른 소프트웨어 출시와 그 과정에서의 리스크를 최소화하기 위해 이미 XebiaLabs를 사용하고 있으며 대표적으로 Expedia, EA, Macy’s, GE 등의 엔터프라이즈 고객사는 릴리즈 및 배포 관리 솔루션으로 XebiaLabs를 채택하였다고 한다.

XebiaLabs의 대표 제품군으로 XL RELEASE는 기업의 소프트웨어 릴리즈 파이프라인을 계획하고 자동화, 분석하는 도구로 복잡한 파이프라인을 통합, 조정하여 소프트웨어의 배포를 최적화하고 오류를 최소화하여 릴리즈 실패의 위험을 낮추는 솔루션이다. 또한 복잡한 배포에 대한 자동화 및 표준화를 제시하는 XL DEPLOY는 소프트에어의 배포 시간을 단축시키고 어플리케이션의 배포 상태와 환경에 대한 가시성 확보와 동시에 시각적 상태 대시보드를 제공하여 배포 관리와 제어를 보다 편리하게 수행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모우소프트 류성현 기술부장은 CI, CD를 통해 빌드-테스트-배포의 지속성을 자동적으로 지원하는 기존의 배포 자동화 솔루션에 비해 XebiaLabs는 배포 및 릴리즈 단계에서 위험요소를 줄이는 가시성과 제어 기능을 추가로 제공하는 관리적 이점이 있으며 배포의 목표 또한 에러 수정, 서비스 품질 개선, 새로운 기능 추가이기에 빈번히 발생하는 배포 과정에서 오류와 리스크의 감소는 곧 비용 감축이기에 기업 생산성에 큰 영향을 미치기에 엔터프라이즈 기업의 수요가 증가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모우소프트는 이번 XebiaLabs의 국내 공급에 따른 기술자문과 전문 컨설팅을 제공하는 동시에 소프트웨어 개발과 운영 환경에 보다 효과적인 데브옵스 구현 솔루션을 지속적으로 보급할 계획을 밝혔다.

사진제공=모우소프트㈜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제공=모우소프트㈜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