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일본 "北 미사일, 일본 EEZ 낙하…강력 규탄"

입력 2017-05-29 07:11:54 | 수정 2017-05-29 07:11:54
글자축소 글자확대
일본 정부는 29일 새벽 북한이 발사한 탄도미사일이 일본의 배타적경제수역(EEZ) 내에 낙하한 것으로 보인다면서 강력하게 규탄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이날 긴급 기자회견을 갖고 "북한이 발사한 미사일이 일본의 EEZ 내에 낙하한 것으로 보인다"며 "아직 우리나라 항공기나 선박의 피해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그는 "북한의 미사일 발사는 항공기나 선박의 안전 관점에서 매우 큰 문제이며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에 대한 명백한 위반"이라면서 "북한의 도발 행위는 절대로 용인할 수 없으며, 가장 강력한 표현으로 규탄한다"고 강조했다.

일본 정부는 관저 위기관리센터에 설치된 관저대책실을 중심으로 정보수집과 대책 마련에 힘을 쏟고 있다.

일본 정부는 이날 국가안전보장회의(NSC)를 소집해 대책을 논의하는 한편 중국 베이징의 외교 루트를 통해 북한에 강력 항의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휴대폰 기본료 폐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