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정운택, 8월 결혼…예비신부 16세 연하·뮤지컬 배우

입력 2017-06-01 09:56:03 | 수정 2017-06-01 09:56:03
글자축소 글자확대
배우 정운택 / 사진 = 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정운택 / 사진 = 변성현 기자


배우 정운택이 결혼한다.

1일 한 매체는 복수의 연예 관계자들의 말을 빌려 "정운택이 오는 8월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예비신부는 16세 연하로, 두 사람은 뮤지컬 '베드로'를 통해 인연을 맺었다"고 밝혔다.

극단 예배자의 창작 뮤지컬 '베드로'에서 정운택은 주인공 베드로 역을 맡은 바 있다. 예비신부 역시 이 뮤지컬에 참여, 사랑을 키워온 것으로 전해졌다.

정운택은 지난 2001년 곽경택 감독의 영화 '친구'로 데뷔한 뒤 '두사부일체', '뚫어야 산다', '보스 상륙 작전', '유감스러운 도시' 등에서 출연해 개성있는 연기로 이름을 알렸다.

하지만 여러 차례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뒤 긴 공백기를 가졌으며 최근에는 뮤지컬 '베드로', 악극 '불효자는 웁니다' 등을 통해 무대 연기에 집중해왔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 전면 거래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낙태죄 폐지 논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