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배틀트립' 혜린 "숙취 해소제, 여행 필수품이다"

입력 2017-06-03 21:49:26 | 수정 2017-06-03 21:49:26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배틀트립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배틀트립



'배틀트립' EXID 혜린의 여행 필수품이 공개됐다.

3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배틀트립'에서 출연진들이 여행갈 때 꼭 챙겨가는 약을 공개했다.

이날 '배틀트립'에 출연한 EXID 혜린은 "먹방에서 시작해 먹방으로 끝난다. 그래서 약을 챙겨간다. 소화제, 지사제, 칼로리 커팅제, 숙취 해소제"라고 밝혔다.

이휘재가 "좀 하나보다"며 술 마시는 모션을 취하자 혜린은 "좋아한다"며 웃었다.

한편 김수용은 여행갈 때 꼭 챙겨가는 것으로 여권 분실을 염려해 사진을 이야기 하더니 "그리고 우리 나이 때는 깻잎, 튜브형 고추장이 필요하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