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수락산서 또 불…잔불 재발화 가능성에 무게

입력 2017-06-04 11:01:58 | 수정 2017-06-04 11:01:58
글자축소 글자확대
지난 1일 산불이 난 서울 수락산 귀임봉 인근에서 또 다시 화재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의 신속한 조치로 불은 1시간여 만에 진화됐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4일 새벽 12시43분쯤 서울 노원구 수락산 5부 능선 귀임봉 인근에서 불이 났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차량 29대와 인력 128명이 진화 작업을 벌였고, 발생 53분 만인 오전 1시36분 큰 불을 진화했다고 밝혔다.

이날 화재는 지난 1일 발생한 귀임봉 인근 지점에서 좌측으로 50m가량 떨어진 곳에서 시작된 것으로 파악됐다. 이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었으나 산림 330㎡ 가량이 탔다.

소방당국은 지난 1일 화재로 남은 잔불이 되살아났을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야간 등산객 또는 주변 무속인들의 부주의로 인해 이번 화재가 발생했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앞서 지난1일 밤 9시경 수락산 5부 능선 귀임봉 인근에서 발생한 불은 축구장의 5.5배에 달하는 3만9600㎡의 산림을 태우고 13시간여 만에 잡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