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강경화 "사드배치 국회 논의 필요하다" 청문회서 공론화 부족 지적

입력 2017-06-07 11:24:04 | 수정 2017-06-07 11:24:04
글자축소 글자확대
강경화 외교부장관 후보자 청문회기사 이미지 보기

강경화 외교부장관 후보자 청문회



강경화 외교부 장관 후보자는 7일 "주한미군 사드(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배치 문제는 국회 논의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강 후보자는 이날 국회 인사청문회 답변을 통해 "사드 문제의 핵심은 국내 공론화가 부족했고, 국민 공감대를 얻지 못했다는 것"이라며 "문제의 핵심이 그런 부분에 있기 때문에 국회 논의가 필요하다고 본다"고 말했다.

강 후보자는 사드 배치는 "한미가 공동으로 결정한, 안보를 위한 결정"이라며 "한미 공조의 정신하에 방위를 위해서 내린 공동의 결정이었다"고 강조했다.

강 후보자는 윤상현 자유한국당 의원의 "사드 배치가 어정쩡한 상태인데 추가 배치를 완료하든지 빼내든지 둘 중 하나"라는 질문에 "어느 쪽으로 결론을 내려야 하느냐 예단해서 방향을 말씀드리기 어렵다. 국회 공론화 과정을 통해서 지혜를 모아주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강 후보는 모두발언에서 위장전입과 거짓해명에 대해 "공직자로서 판단이 부족했다"고 사과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파리바게뜨에 5378명 직접 고용 명령,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