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북한, 신형 지대함 순항로켓 시험발사…"김정은 참관"

입력 2017-06-09 07:04:23 | 수정 2017-06-09 11:18:03
글자축소 글자확대

포토슬라이드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이 참관한 가운데 신형 지대함 순항미사일 시험발사를 진행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9일 보도했다.

중앙통신은 "김정은 동지께서 국방과학원에서 새로 개발한 신형 지상대 해상 순항로켓 시험발사를 보아주시었다"며 "국방과학원에서는 기존의 무기체계보다 기술력을 보다 향상시킨 순항로켓을 새로 연구 개발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시험발사한 지대함 순항미사일은 지난 4월15일 김일성 생일 경축 열병식에 등장했던 것이다.

통신은 "우리에 대한 군사적 타격을 기도(시도)하는 적 함선 집단을 지상에서 마음먹은 대로 타격할 수 있는 강력한 공격 수단"이라면서 "발사된 순항로켓들은 정확하게 순회비행하여 조선동해상에 띄워놓은 목표선을 탐색하여 명중했다"고 보도했다.

이어 "이번 시험발사는 새로 개발한 순항로켓의 전술·기술적 재원들과 기술적 특성들을 확증하며 로켓과 무한궤도식 자행발사대차를 비롯한 무기체계 전반에 대한 전투 적용 효과성을 검증하는 데 목적을 두고 진행됐다"고 덧붙였다.

통신은 지대함 순항미사일 시험발사가 성과적으로 진행됐다며, 김정은이 신형 미사일을 개발한 국방과학원 간부와 과학자·기술자들을 치하했다고 보도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휴대폰 기본료 폐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