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인생술집' 홍석천 "유오성 선배 좋아한 이유는…" 사심 고백

입력 2017-06-09 09:14:38 | 수정 2017-06-09 09:14:38
글자축소 글자확대
tvN '인생술집' 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tvN '인생술집' 방송화면


방송인 홍석천이 배우 유오성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지난 8일 방송된 tvN 예능 '인생술집'에서 홍석천은 "대학시절, 유오성 선배 좋아했다"고 털어놨다.

홍석천은 "유오성의 덩치와 카리스마를 딱 보는 순간 '한양대에 잘 왔다'고 생각했다. 특유의 친화력이 있어 옆에 가서 말을 걸었다"고 고백했다.

이어 "(유오성은) 계속 집에 놀러오라고 해서 먹을 것 다 챙겨주고 연기 책 쌓아둔 것도 다 읽었다. 나만 특별대우를 받았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학 동기 이문식이 "절대 그럴리가 없는데. 오성이 형 오면 한 마디도 못할 걸. 너 착각 아냐?"라고 의심의 눈초리를 보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휴대폰 기본료 폐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