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정현, 바나나컬쳐와 전속 계약…EXID와 한솥밥

입력 2017-06-12 13:28:53 | 수정 2017-06-12 13:28:53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정현 바나나컬쳐와 전속 계약기사 이미지 보기

이정현 바나나컬쳐와 전속 계약


가수 겸 배우 이정현이 EXID와 한솥밥을 먹게 됐다. 바나나컬쳐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맺었기 때문이다.

바나나컬쳐 엔터테인먼트는 EXID 뿐만 아니라 가수 성은, 프로듀서 신사동 호랭이 등이 소속돼 있다.

이정현은 1999년 '바꿔', '와' 등을 통해 가수로 활동하던 당시 매니저로 함께 했던 유재웅 바나나컬쳐 엔터테인먼트 대표와의 인연으로 전속 계약을 결정했다.

이정현은 영화 1996년 영화 ‘꽃잎’으로 배우로 데뷔했고 다양한 히트곡으로 테크노 광풍의 주역이었다. 영화 '명량', '성실한 나라의 엘리스', '스플릿', 오는 7월 개봉을 앞둔 '군함도'까지 연기자로서 활발히 활동 중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