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안경환 "법무부 탈검사화 앞장서겠다"…검찰 개혁 의지 '피력'

입력 2017-06-12 14:03:14 | 수정 2017-06-12 14:59:55
글자축소 글자확대
안경환(69) 신임 법무부 장관 후보자. (자료 =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안경환(69) 신임 법무부 장관 후보자. (자료 = 한경DB)

안경환(69) 신임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법무부의 탈검사화 등 대통령님의 공약을 실현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11일 밝혔다.

안 후보자는 이날 오후 청와대의 지명 발표 뒤 법무부 출입기자들에게 '소감문'을 보냈다. 이를 통해 안 후보자는 "국정과 우리 국민 생활에 민주주의와 법치주의 그리고 인권존중의 정신과 문화가 확산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 후보자는 "현직에서 퇴임한 학자로서 자유로운 연구와 저술 생활을 즐기다 뜻밖에 공직 후보자로 지명받았다"고 내정 소회를 밝히기도 했다.

안 후보자는 2006~2009년 국가인권위원회 제4대 위원장을 지낸 뒤 서울대 법대 명예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오는 12일부터 안 후보자는 법무부 실무자들의 도움을 받아 인사청문회 준비에 매진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