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연세대 공학관서 폭발 사고…목격자 "택배 열었더니 폭발…테러 의심"

입력 2017-06-13 09:32:11 | 수정 2017-06-13 10:11:18
글자축소 글자확대

포토슬라이드


연세대학교에서 폭발 사고가 나 교수 1명이 부상했다.

13일 오전 8시41분경 서울 신촌 연세대 1공학관 건축학과 김 모 교수의 연구실에서 택배가 폭발해 김 교수가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후송됐다.

목격자들은 "택배를 열었는데 작은 나사들이 튀어나오면서 폭파됐다"라며 "테러가 의심된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