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임재범 부인상…송남영 가정 위해 뮤지컬 포기 "우울증에 아내 병 키워…"

입력 2017-06-13 07:20:28 | 수정 2017-06-13 10:27:35
글자축소 글자확대
가수 임재범 부인 송남영 별세기사 이미지 보기

가수 임재범 부인 송남영 별세


가수 임재범의 아내 송남영이 암투병 중 별세했다.

뮤지컬 배우 송남영은 2011년 갑상선 암 진단을 받고 암 제거 수술을 받았다. 하지만 간, 위, 자궁 등으로 전이가 돼 오랜기간 투병생활을 하다 세상을 떠났다.

임재범은 2011년 MBC '일밤-나는 가수다' 출연 당시 아내 송남영의 병환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아내 병은 내가 키운 것일 수 있다"라며 "우울증에 빠져 6~7년간 무기력한 남편으로 살았는데 아내가 고생을 많이 했다"라고 말했다.

또 임재범은 "당시 수입은 저작권료 100만원이 다였다"라며 생활고를 고백했다.

이에 송남영은 임재범과 딸의 뒷바라지를 위해 뮤지컬을 포기했다는 사실이 알려져 대중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