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신서유기4' 송민호, 탁구 완패 삭발行…"입조심하겠다"

입력 2017-06-14 07:35:13 | 수정 2017-06-14 07:35:13
글자축소 글자확대
'신서유기4' 송민호기사 이미지 보기

'신서유기4' 송민호


방송인 강호동과 래퍼 송민호의 머리 삭발을 걸고 탁구대결이 펼쳐졌다.

지난 13일 방송된 tvN '신서유기4'에서는 '크리링(삭발) 배 탁구대회'이 그려졌다.

베트남 여행에 앞서 한 식당에서 모인 멤버들은 그동안의 묵은 이야기들 쏟아냈다.

특히 송민호는 "탁구 연습을 열심히 하고 있다"며 자신의 실력을 자신했다. 그러자 강호동은 탁구 내기를 제안했다.

진 사람은 삭발 벌칙을 받는다. 이에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대표가 흔쾌히 송민호의 삭발을 허락했다.

이후 을왕리의 한 펜션에서 대결이 펼쳐졌고 10대 0으로 완패한 송민호는 결국 삭발을 감행했다. 이 가운데 강호동은 위너의 팬들의 공격(?)을 걱정하기도 했다.

또한 송민호는 "앞으로 입 조심 하겠다"고 다짐해 웃음을 선사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