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배우 정애연, 카라멜이엔티와 전속계약…"대표와 특별한 13년 인연"

입력 2017-06-14 09:17:28 | 수정 2017-06-14 09:17:28
글자축소 글자확대
정애연 카라멜이엔티와 전속계약기사 이미지 보기

정애연 카라멜이엔티와 전속계약


배우 정애연이 매니지먼트사인 카라멜이엔티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카라멜이엔티 측은 배우 정애연이 과거 황주혜 대표가 매니저를 하던 시절 처음 담당한 배우였음을 밝히며, 그 특별한 인연이 13년째 이어져 이번 전속 계약 체결까지 성사된 것임을 알렸다.

정애연은 그간 다수 작품에 출연해 안정적인 연기를 선보이며 제 역할을 톡톡히 해온 배우로, 지난 4월 종영한 KBS2 드라마 ‘다시, 첫사랑’에서는 화려한 화술에 정치력까지 겸비한 팜므파탈 서여사 역으로 열연해 시청자들을 사로잡은 바 있다.

또한 큰 키와 시원시원한 이목구비에서 풍기는 도회적인 이미지로 사랑 받아온 정애연은 작품마다 세련된 패션 스타일로 많은 여성들의 관심을 받아왔다. 이처럼 다양한 매력을 보유한 그녀는 새 소속사의 체계적인 매니지먼트 시스템 속에서 배우 행보를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황주혜 대표는 “의리를 지켜준 정애연 배우에게 고마운 마음이다. 배우가 향후 폭넓은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든든한 조력자로서 최선을 다하겠다. 이번 계약 체결이 앞으로의 인연을 이어감과 동시에 서로에게 새로운 도약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깊은 인연으로 맺어진 이들의 만남이 어떤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지 기대감이 높아진다.

한편, 영화 기획을 겸하고 있는 매니지먼트사 카라멜이엔티에는 배우 정영주, 성기윤, 이재인, 고동옥, 박정근, 박세인 등이 소속돼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휴대폰 기본료 폐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