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샌프란시스코 UPS 총기 난사, 2명 사망

입력 2017-06-15 07:05:22 | 수정 2017-06-15 07:56:07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미국 KTLA 방송 홈페이지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미국 KTLA 방송 홈페이지 캡처


14일 오전 9시께(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주 샌프란시스코 시내 프랭클린 스퀘어 인근의 물류운송업체 UPS 창고에서 한 직원이 총기를 난사해 범인을 포함해 3명이 숨졌다.

샌프란시스코 경찰서 미카일 알리 부서장에 따르면 포드레도 애비뉴의 UPS 서비스센터 겸 창고에서 총격 사건이 발생해 직원들 가운데 2명이 숨졌고 2명은 부상해 병원에서 치료 중이다.

범인은 스스로 총을 쏴 현장에서 자살했다. 범인이 숨져 정확한 범행동기를 즉각 파악하기는 힘든 상황이다.

UPS 대변인은 성명을 통해 "현재 경찰이 샌프란시스코 UPS 시설을 완전히 통제하고 있다"면서 "범인의 신상에 관한 정보는 현재 경찰 수사가 진행 중이기 때문에 제공할 수 없다"고 말했다.

경찰은 사건 발생 직후 프랭클린 스퀘어 인근 주민들에게 별도의 지시가 있을 때까지 모두 대피하라고 명령했다. 이 지역의 교통도 완전히 통제됐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낙태죄 폐지 논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