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지우 "딸 아파 비행기 이륙 지연…일면식 없던 많은 분들에 감사" SNS의 좋은 예

입력 2017-06-15 09:37:32 | 수정 2017-06-15 16:44:14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지우 레이먼킴 /사진=한경DB, 김지우 인스타그램기사 이미지 보기

김지우 레이먼킴 /사진=한경DB, 김지우 인스타그램


요리사 레이먼킴의 아내이자 배우 김지우가 아픈 아이 때문에 비행기 이륙 지연 시키데 대한 미안함과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지난 14일 김지우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늘(14일) 한국으로 출발하려는 비행기 안에서 너무나 큰 일이 있었다”며 “평온하던 루아가 갑자기 경기를 일으키며 눈이 뒤집어지고 호흡곤란 상태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이어 “다행히 기내 승객 중 의사가 있어서 루아의 기도를 확보해 응급조치를 취해주셨다”라며 “승무원들과 상의해 비행기에서 내리기로 결정했고, 기내에 있었던 모든 승객들이 양해해 주셔서 루아와 남편과 저는 급히 앰뷸런스를 타고 근처에 있는 종합병원으로 이동해 치료를 받고 무사히 숙소로 돌아다"라고 덧붙였다.


김지우는 “아마도 이 글을 보시는 분들 중에는 아이가 아파서 이륙하려던 비행기까지 멈췄으면서 SNS에 올리고 싶냐는 생각을 하실 수 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글을 올리는 이유는 감사의 말씀을 이렇게라도 전하고 싶어서입니다”라고 글을 쓴 이유를 밝혔다.

또 “오늘 너무나 큰 민폐를 끼친 일면식도 없었던 많은 분들, 정말 감사하고 죄송합니다”고 밝혔다.

김지우의 SNS를 본 네티즌들은 "오랜만에 훈훈한 이야기를 들었다", "아이가 괜찮으면 다 괜찮다", "SNS의 좋은 예", "아이 엄마 입장에서 충분히 이해하는 마음"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휴대폰 기본료 폐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