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구재이 측 "음주운전 적발, 물의 일으켜 죄송" [공식입장]

입력 2017-06-16 16:02:40 | 수정 2017-06-16 16:02:40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모델 겸 배우 구재이 측이 음주운전 관련 입장을 밝혔다.

구재이 소속사 마이컴퍼니 측은 16일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것이 맞아 대응을 논의하고 있다"며 "물의를 일으켜 송구스럽고 죄송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구재이 본인도 반성을 하고 있다. 다시 한 번 사과의 말씀을 드리고 재발하지 않도록 주의를 하겠다"라고 사과의 뜻을 전했다.

서울 용산경찰서에 따르면 구재이는 지난 15일 오후 11시 40분경 술을 마시고 용산구 하얏트호텔에서 한남대교 방면으로 운전을 하던 중 음주단속에 적발됐다.

당시 구재이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51%로 면허정지 수준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구씨는 집으로 귀가했으며 아직 경찰 조사는 받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구재이는 지난 2월 종영한 KBS 주말드라마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에 출연했으며, 현재 패션앤 뷰티 프로그램 '팔로우미8' MC를 맡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