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연예인 모임서 만난 마동석·보아, 현재 관계가…

입력 2017-06-16 07:38:21 | 수정 2017-06-16 11:12:56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마동석과 가수 보아가 의외의 절친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온라인 조사회사 피앰아이(PMI)가 설문조사 플랫폼 틸리언을 통해 20-50대 남녀 2400명에게 가장 의외인 연예계 절친이 누구인지 질문한 결과, ‘마동석&보아’가 23.1%로 1위에 올랐다.

이어 ‘고현정&김제동’이 15.9%로 2위를, ‘김기방&조인성’이 14.3%로 3위를 차지했다. 이 밖에 ‘김C&이나영(13.9%)’, ‘윤시윤&이국주(12.0%)’, ‘김신영&설현(11.0%)’, ‘유아인&정유미(10.2%)’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마동석과 보아는 연예인 모임 낯가림에서 만나 절친이 됐다. 이 낯가림 모임에는 마동석과 보아 외에도 장혁, 유해진, 손현주, 샤이니 민호 등이 속해있다.

장혁은 한 방송을 통해 "멤버들이 뿔뿔히 흩어진 조합이다. 이 조합이 맞나 싶다가도 한데 만나면 재밌다. 회비를 가지고 음식을 먹거나 촬영장에 커피차를 보낸다"라고 설명한 바 있다.

고현정과 김제동은 동료들과의 술자리 첫만남에서 몰래카메라 장난을 통해 친해졌다. 이후 고현정은 김제동이 진행하는 토크 콘서트에도 자진 출연하는 등 우정을 과시했다.

김기방과 조인성은 고등학교 1학년때 같은 반이 되면서 단짝 친구가 되었다. 김기방은 조인성의 촬영장에 놀러갔다가 연기를 시작하게 되었고 지금까지 우정을 이어오고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