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노홍철, 당나귀 홍키 위해 영국行…대한민국 최초 당나귀 자격증 취득

입력 2017-06-16 07:58:08 | 수정 2017-06-16 07:58:08
글자축소 글자확대
노홍철 당나귀 홍키
노홍철 당나귀 홍키기사 이미지 보기

노홍철 당나귀 홍키


방송인 노홍철이 애완 당나귀 홍키를 위해 교육 이수증을 취득했다.

15일 방송된 MBC '하하랜드' 3회에서는 노홍철이 영국의 당나귀 보호소를 찾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영국 당나귀 보호소를 찾아 당나귀 관리 방법을 전수 받고 돌아온 노홍철은 분주히 홍키를 위해 시간을 보냈다.

노홍철은 새벽녁 시간을 가리지 않고 울어대는 홍키로 인해 이웃 주민들이 불편을 호소했던 것에 대해 전문가에게 조언을 구했다.

전문가는 "당나귀는 4시간밖에 안잔다. 45분만 누워서 숙면한다. 계속 할 일을 만들어줘야한다"고 조언했다.

이후 한국에 돌아온 노홍철은 홍키의 집을 좀 더 편안한 환경으로 바꿔줬다. 뿐만 아니라 그는 홍키에게 영국에서 배운대로 귀 안을 만져줬다.

노홍철은 홍키보다 더 신나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와 함께 그는 "내가 대한민국 최초 당나귀 교육이수 수료증을 받았다"고 자랑했다.

노홍철은 "방송엔 편집됐지만 더 많은 과정이 있었다"며 수료증에 대한 자부심을 드러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파리바게뜨에 5378명 직접 고용 명령,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