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당정 "가뭄 해소 예산, 추경 추가반영 검토"

입력 2017-06-16 10:28:16 | 수정 2017-06-16 10:33:43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정부와 더불어민주당이 가뭄 등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예산 추가 반영을 검토하기로 했다.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은 16일 브리핑을 통해 당정이 추가경정예산(추경)에 가뭄 비용의 추가 반영 등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김 정책위의장은 "추경의 국회 심의 과정에서 가뭄 예산 추가 반영을 검토하기로 했다"며 "대책 조기 추진을 위한 예산 확보에도 노력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구조적, 상습적인 가뭄에 대응한 저수지 준설 등 항구적 대책을 병행해야 한다는 인식을 당정이 같이했다"며 "당은 긴급 급수를 위한 예산 1292억원의 신속한 집행을 촉구했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조류독감(AI)와 관련된 대책도 검토한다.

김 정책위의장은 "AI 방역 체계 개선을 위한 전담 조직과 인력 확충, 제도 개선을 위한 예산 확보 등 추가 대책 마련에 당정이 함께 노력하기로 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산닭 유통 제한으로 피해를 받는 전통시장 소상공인 지원을 적극 추진하기로 했다"며 "단기적으로 물가 불안, 중장기적으로 생계비 부담 및 물가 완화 기반의 확충을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또 수입 지역 다변화, 정부의 비축물량 방출 등의 대책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