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불후의명곡' 노사연 "만남, 내가 가수라는 걸 느끼게 해준 곡"

입력 2017-06-17 20:26:09 | 수정 2017-06-17 20:26:09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불후의명곡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불후의명곡



'불후의명곡' 노사연이 자신의 히트곡 '만남'에 대한 고마움을 드러냈다.

17일 오후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는 전설 노사연 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불후의명곡' 잔나비, 김정민은 무대에 올라 각각 '님 그림자', '만남'을 열창했다. 이들의 무대 후 '불후의명곡' MC 신동엽은 노사연에게 "'님 그림자'를 1983년도에 발표하고 본격적으로 가수 활동 시작한 거냐"고 질문했다.

이에 노사연은 "그렇다. 그땐 사람들이 절 개그맨인 줄 알았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노사연은 "그때부터 비디오형, 오디오형 가수 나오면서 사람들이 외모들을 많이 봤다. 언더그라운드에서 '님그림자' 발표하고 5년 동안 어렵게 생활하다가 '만남'으로 제가 진짜 가수라는 걸 알게 됐다"며 눈물을 글썽였다.

한편 '불후의 명곡' 노사연 편에는 김정민, 임정희, 신유, 이봉근, 유성은&봉구, 마마무, 잔나비까지 총 7팀이 참여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