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송혜교·송중기 발리 밀월여행 중?…소속사 발 동동 구르는 이유

입력 2017-06-19 08:55:28 | 수정 2017-06-19 09:23:42
글자축소 글자확대
송혜교 송중기 발리 열애설기사 이미지 보기

송혜교 송중기 발리 열애설


배우 송혜교와 송중기가 열애설에 휩싸였지만 소속사 측은 배우들과 연락이 닿지 않아 좌불안석이다.

19일 송혜교의 소속사 UAA 측은 송중기와 열애에 대해 확인하려 했으나 송혜교와 연락이 되지 않는다고 밝혔다.

송중기 소속사 블러썸 엔터테인먼트 측은 "송중기가 발리에 간 것은 맞지만 개인적인 일이라 자세한 사항은 모른다"라고 말을 아꼈다.

앞서 시나닷컴 등 중국 언론은 송중기와 송혜교가 인도네시아 발리에 시간차를 두고 방문, 열애 의혹을 제기했다.

송중기와 송혜교는 지난해 KBS2 '태양의 후예'를 통해 큰 인기를 얻었다.

하지만 드라마 종영 이후 미국 뉴욕에서 함께 있었다는 목격담이 제기돼 열애설이 불거진 바 있다. 당시 양측은 스태프들과 함께 식사한 것 뿐이라고 열애를 부인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파리바게뜨에 5378명 직접 고용 명령,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