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민주당, 강동호 한국당 서울시당위원장 고발 "막말정치 사라져야"

입력 2017-06-20 18:03:07 | 수정 2017-06-20 18:03:07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더불어민주당은 20일 강동호 자유한국당 서울시당위원장을 ‘허위사실 적시에 의한 명예훼손죄’로 서울남부지방검찰청에 고발했다고 밝혔다다.

백혜련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강동호 위원장은 16일 자유한국당 서울시당 개소식에서 문재인 대통령에 대하여 ‘정치보복’, ‘친북’, ‘종북’, ‘나쁜 놈’, ‘깡패 같은 놈’ 등의 근거도 없는 허위사실을 적시하며 막말을 퍼부었다"고 주장했다.

백 대변인은 "제1야당의 서울시당위원장이 개소식이라는 공적 행사에서 시정잡배들도 하지 않을 원색적인 비난과 막말을 쏟아낸 것은 도저히 묵과할 수 없는 일"이라면서 "이는 대통령 개인에 대한 인격권을 침해한 것일 뿐만 아니라 국민에 대한 모욕"이라고 성토했다.

이어 "천박하고 모욕적인 막말, 위법 부당한 공격과 정치공세는 민주주의를 후퇴시키는 것이며, 우리 사회에서 사라져야 할 구태 그 자체"라고 규정하고 "향후 근거 없는 허위사실 유포와 악의적인 모함과 모욕에 대해 당사자의 법적 책임을 끝까지 추궁하며 단호히 대응하겠다"고 천명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