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강동호, 성추행 루머…네티즌, 녹음파일 공개

입력 2017-06-22 11:12:02 | 수정 2017-06-27 09:26:56
글자축소 글자확대
강동호 성추행 루머
강동호 성추행 루머기사 이미지 보기

강동호 성추행 루머


그룹 뉴이스트의 멤버 강동호가 성추행 루머에 휩싸였다.

22일 새벽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자신이 강동호에게 성추행을 당한 피해자라고 주장하는 한 여성이 글을 올렸다.

이 여성은 "중학생 시절 차 안에서 강동호에게 성추행을 당했다"며 강동호와 나눈 메시지와 통화 녹음 파일을 해당 게시물에 첨부했다.

이 녹음 파일에는 게시자로 추정되는 여성이 "오빠 지금 누구랑 전화하는 줄 알아? 8년 전에 성추행한 사람이랑 전화하고 있다고"라고 말하는 목소리가 담겨 있다.

이어 남성은 "잠깐만. 조금 이따 전화할게"라며 대화를 피하는 모습이다.

해당 루머가 확산되며 논란이 되자 강동호의 소속사 플레디스 측은 법적 조치를 취하겠다는 입장을 보였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